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청와대 "G20에서 한일 정상회담 이뤄지지 않을 것"

Write: 2019-06-25 14:40:37Update: 2019-06-25 14:42:26

청와대 "G20에서 한일 정상회담 이뤄지지 않을 것"

Photo : YONHAP News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27∼29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기간에 한일 정상회담은 열리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25일 기자들을 만나 '이번 회의 기간에 한일 정상회담 계획이 있느냐'는 물음에 "한일 회담은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그러면서 "우리로서는 항상 만날 준비가 돼 있지만, 일본은 준비가 되지 않은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일본에서는 한일 정상회담 제안이 없었던 것인가'라는 물음에 "일본에서는 제안한 것이 없다"며 "한국은 '우리가 만날 준비가 돼 있다'고 했는데, 일본에서 아무 반응이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다만 "현장에서 만약 일본이 준비돼서 만나자고 요청이 들어오면 우리는 언제든지 아베 신조 총리를 만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처럼 한일 정상회담이 성사되지 않은 것을 두고 일각에서는 일본이 7월 21일께로 예상되는 참의원 선거가 끝난 후 한일 정상회담을 검토하는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내놓고 있습니다.

아울러 일각에서는 일본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판결 해법과 관련, 한국 정부가 '한일 기업이 위자료를 부담한다'는 제안을 내놨으나 일본이 거절한 것 역시 회담이 성사 안된 것에 영향을 준 것이라는 관측도 내놓고 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