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청와대 '한국이 답변 가져와라' 아베 주장에 "최소한 선 지켜야…늘 답변 해왔다"

Write: 2019-07-22 11:42:23Update: 2019-07-22 11:45:34

청와대 '한국이 답변 가져와라' 아베 주장에 "최소한 선 지켜야…늘 답변 해왔다"

Photo : YONHAP News

청와대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를 향해 "최소한의 선을 지키며 최선의 노력을 하는 것이 한일 양국 국민들을 위한 해야할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22일 정례 브리핑에서 아베 총리가 "한국이 먼저 답을 가져와야 한다"고 주장한 것에 대해 "지금까지 한국 정부가 제대로 된 답변을 안했다는 건지 묻고 싶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고 대변인은 일본이 수출 규제에 대해 안보 문제라고 했다가 역사 문제라고 했다가 계속 말을 바꾸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 정부는 강제 징용, 대북 밀반출 부분에서도 충분히 설명해왔다"면서 한일 관계를 과거와 미래 투트랙으로 나눠서 가자는 정부 입장엔 변화가 없고 이를 위한 외교적 노력을 지금도 하고 있고, 앞으로도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일본 참의원 선거 결과를 어떻게 보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일본 선거에 대해서 우리 한국 정부가 평가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한다"고 답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