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홍준표 "친북 좌파 집권, 경제·안보·외교 위태"

Write: 2019-08-15 11:34:09Update: 2019-08-15 16:49:09

홍준표 "친북 좌파 집권, 경제·안보·외교 위태"

Photo : YONHAP News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고향인 창녕을 찾아 문재인 정부를 강도 높게 비판했습니다.

홍 전 대표는 14일 오후 경남 창녕군 창녕함안보 길곡주차장에서 열린 '창녕함안보, 합천창녕보 해체저지 범국민투쟁대회' 격려사에서 "친북 좌파가 집권해 나라 경제·안보·외교적으로 다 위태로워졌다"며 "이 정권 들어선 뒤 하늘길, 바닷길, 휴전선 모든 길이 다 뚫렸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자신이 지난 지방선거 때 만들었던 슬로건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를 언급하며 "지금 눈만 뜨면 미사일 불꽃 쇼를 하는데 나라를 통째로 김정은에게 넘기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홍 전 대표는 또 "외교 실패로 한일경제 갈등이 발생했는데 정부가 국민에게 덤터기를 씌우고 있다"고도 했습니다.

이어 제구실을 못 하는 좀 어리석고 모자라는 사람을 속되게 이르는 단어를 언급하며 "쪼다들이 들어와 나라를 망치지 않느냐"고 반문했습니다.

홍 전 대표는 고향 방문이 일각에서 제기되는 고향 출마설과 관련이 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겠다"며 "출마에 대해서는 내년 1월에 밝히겠다"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