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5천만 민족이여 일어나라"…독립운동가 후손들 신 독립선언서

Write: 2019-08-15 14:08:54Update: 2019-08-15 16:53:16

"5천만 민족이여 일어나라"…독립운동가 후손들 신 독립선언서

Photo : YONHAP News

독립운동가 후손들이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정의는 우리 시대의 또 다른 사명이니 하늘에 거스르는 아베 정권에 대항하여 5천만 민족이여 일어나라!"며 일본 아베 신조 정권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신대한독립선언서'의 이름으로 작성해 공개했습니다.

성명서는 조소앙선생기념사업회·조명하의사기념사업회·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삼균학회가 공동으로 작성했습니다.

성명서 집필은 일제강점기 대한독립선언서를 작성한 조소앙(1887∼1958년) 선생의 손자 조인래씨가 대표로 맡았습니다.

신대한독립선언서는 "아베 정권은 일본 자국민을 속이고 농락하며 그 구실을 대한민국에 전가하는 구 악습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동북아 평화를 교란 위협하고 식민지 침탈야욕전쟁을 추진하는 일본 아베 정권을 규탄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아베 정권은 한일 공동의 적이며, 소위 범일본주의를 아시아에서 실행함이니, 이는 동북아시아의 적"이라며 "하늘의 뜻과 사람의 도리와 정의·법리에 비추어 만국의 입증으로 경제압박 제재 무효를 선포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신대한독립선언서 앞에는 '취지문'을 붙여 "대한민국 100주년을 맞이하는 작금에 아직도 그릇된 망상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제국주의 야욕과 파시즘 국수주의 부활을 꿈꾸는 아베를 규탄하는 새로운 독립선언서를 발표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