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남북관계

북한 "지소미아 종료는 당연한 결정...촛불 민심의 승리"

Write: 2019-09-02 10:36:25Update: 2019-09-02 10:41:51

북한 "지소미아 종료는 당연한 결정...촛불 민심의 승리"

Photo : KBS News

북한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해 '당연한 결정'이라고 평가하고 일본과 미국을 강도 높게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북한 관영매체 노동신문은 2일 '거역할수 없는 민심의 반일기운'라는 글에서 '일본과의 군사정보보호협정파기는 '당연한 결정'이며 '촛불 민심의 승리, '촛불시민이 이룩한 승리'라고 평가했습니다.

북한이 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에 대해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은 것은 지난 22일 발표 뒤 처음입니다.

노동신문은 군사정보보호협정에 대해 "민족의 존엄과 이익을 팔아먹고 북남 사이의 불신과 대결을 부추기는 동시에 일본에 군국주의 부활과 조선반도 재침의 발판을 마련해준 전대미문의 매국협정, 전쟁협정"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노동신문은 또 일본에 대해서 "과거 죄악에 대해 사죄하고 배상하기는 고사하고 파렴치하게 경제침략의 칼까지 휘두르며 갈수록 오만무도하게 날뛰고 조선반도의 평화흐름까지 파탄시키려고 발광하고 있다"고 강도 높게 비난했습니다.

아울러 미국에 대해서도 "지금껏 일본의 경제 보복 책동에 대해 강건너 불보듯 하다가, 무슨 큰일이나 난듯 남한 당국에 대해 거듭 압력을 가하고 일본을 공공연히 편들고 있다"며 "남한을 일본의 경제식민지, 희생물로 내던지는것도 서슴지 않으려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