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미국 영화감독, 북한에 다큐영화 USB 보내기 캠페인

Write: 2019-10-11 17:10:20Update: 2019-10-11 17:11:19

미국 영화감독, 북한에 다큐영화 USB 보내기 캠페인

Photo : YONHAP News

미국의 다큐멘터리 영화 감독인 맷 슈레이더가 자신의 영화를 담은 '이동식저장장치'(USB)를 북한에 보내는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1일 전했습니다.

슈레이더 감독은 VOA에 자신이 2016년 제작한 음악 다큐멘터리 영화인 '스코어: 영화음악의 모든 것'(SCORE:A Film Music Documentary)을 저장한 USB를 북한에 보내는 캠페인인 '스코어: 프로젝트 노스 코리아'(SCORE: PROJECT NORTH KOREA)를 이달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캠페인은 참여자가 웹페이지(www.score-movie.com)를 통해 기부하면 참여자에게 한글로 '스코어'라 적힌 USB를 전달하고, 북한에도 동일한 USB를 밀반입시키는 방식으로 이뤄집니다.

슈레이더 감독은 이 캠페인이 '문화 외교'라며 "북한이 이것을 듣고 지난 반세기 동안 (북한을 제외한) 전 세계가 공유해 온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면 북한 문화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스코어'는 '스타워즈', '007',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등 할리우드 영화를 망라한 100여 편의 음악 자료를 수집해 영화음악을 집중 조명한 다큐멘터리 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