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남북관계

조선신보 "북극성 3형은 또 하나의 핵 억제력"

Write: 2019-10-12 12:42:20Update: 2019-10-12 16:54:34

조선신보 "북극성 3형은 또 하나의 핵 억제력"

Photo : YONHAP News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가 북한의 새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 SLBM 은 또 하나의 핵 억제력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의 입장을 대변하는 조선신보는 12일 "신형 SLBM인 북극성 3형의 성공으로 또 하나의 핵 억제력을 갖게 됐다"며 "잠수함 병기 체계에 '전략'이라는 호칭을 사용하는 것은 그 과녁이 핵 대결의 상대인 미국의 요충지에 맞춰져 있다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조선신보는 이에 따라 "오늘의 북미 대화는 핵으로 상대를 위협하는 북한과 미국이 서로의 안보 불안을 해소하면서 새로운 북미 관계를 수립하는 과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조선신보는 비핵화 협상에 대해서는 "'선 비핵화, 후 보상'과 같은 오만하고 독선적인 발상과 언동이 끼어들 여지가 전혀 없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조선신보와 달리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과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 대외선전매체들은 북극성-3형에 대해 '핵 억제력'이라는 표현을 쓰지 않고 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