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미 국방당국 "내년봄 미군유해 발굴위해 북한과 협의 시도"

Write: 2019-10-12 12:42:53Update: 2019-10-12 16:53:29

미 국방당국 "내년봄 미군유해 발굴위해 북한과 협의 시도"

Photo : YONHAP News

미국 국방부 전쟁포로·실종자확인국, DPAA가 북한 내 미군 유해 송환 작업을 재개하기 위해 북측과 협의를 시도하고 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전했습니다.

DPAA 대변인은 현지시각 11일 "북한에 제안할 2020 회계연도 공동조사 계획서를 작성했다"며 "조사단이 내년 봄 유해 발굴을 위한 북한과의 공동조사를 진행하기 위해 계속해서 협의를 시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대변인은 "2019 회계연도에는 서신 교환과 두 차례 실무급 회담 등 일련의 소통이 있었지만 성과를 내지 못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군 유해 송환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싱가포르 정상회담 합의사항으로 북한은 지난해 8월 미군 추정 유해를 상자 55개에 담아 송환했지만 하노의 정상회담 결렬 이후 추가적인 송환 작업은 중단돼 왔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