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 총리, 아베 면담 관련 "대화 세게 하자 정도 될 듯

Write: 2019-10-23 12:00:40Update: 2019-10-23 12:02:30

이 총리, 아베 면담 관련 "대화 세게 하자 정도 될 듯

Photo : YONHAP News

일왕즉위식을 계기로 일본을 방문 중인 이낙연 총리는 23일 일본 정계 인사들과 두루 만납니다.

앞서 이 총리는 22일 즉위식을 마친 나루히토 일왕이 주최한 궁정 연회에 참석해 직접 축하 인사를 건넸습니다.

새 시대를 맞아 일본 국민의 행복을 기원한다는 인사를 건넸다고 총리실은 밝혔습니다.

이 총리는 만찬 뒤 기자들과 만나 24일 예정된 아베 총리 면담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한일 현안에 대한  구체적인 얘기는 나오지 않을 거라며 "대화를 좀 세게 하자, 이 정도까지 진도가 나가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습니다.

또 일본 측 요구를 한국이 왜 받아들이기 힘든지, 양국의 생각이 어떻게 다른지 설명할 수도 있을 것이라며, 어떤 합의가 나오긴 힘든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아베 총리와의 면담 시간은 그리 길지 않을 것으로 보이는데, 문 대통령의 친서가 전달될 예정입니다.

이 총리의 방일 결과가 한일 정상회담으로 이어질 지가 관심사입니다.

이 총리는 23일 모리 전 총리 등 일본 정계 인사들을 4차례에 걸쳐 만나고, 저녁에는 아베 총리가 주최하는 만찬에도 참석할 예정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