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파업...비상수송대책 시행

Write: 2019-11-20 07:56:07Update: 2019-11-20 08:42:16

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파업...비상수송대책 시행

Photo : YONHAP News

코레일 노사 협상이 결렬되면서 철도노조가 20일 오전 9시부터 무기한 전면 파업에 들어갑니다.

코레일 사측과 국토부는 운행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상수송체제를 가동했습니다.

파업이 시작되면 1호선 전철 등 수도권 광역전철의 경우 평소 대비 82% 수준으로 운행됩니다.

파업 첫날인 20일 출근 시간은 100% 정상 운행될 예정입니다.

KTX는 평소 대비 68.9% 수준으로, 새마을호와 무궁화호 등 일반 열차는 62.5% 수준으로 운행됩니다.

화물열차는 운행률이 31%까지 떨어져 수출입과 산업 필수품 등 긴급 화물 중심으로 수송이 이뤄집니다.

철도노조는 내년부터 시행하기로 한 4조 2교대 근무를 위한 인력 충원, 임금인상, KTX-SRT 고속철도 통합 등 네 가지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코레일 노사는 19일까지 막판 집중 교섭을 벌였지만,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했습니다.

철도노조의 무기한 총파업은 2016년 9월 74일간 진행한 파업 이후 3년 만입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