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과학

덕유산 인근 삼봉산에 '반달가슴곰' 1마리 서식 확인

Write: 2019-12-04 11:30:20Update: 2019-12-04 11:32:51

덕유산 인근 삼봉산에 '반달가슴곰' 1마리 서식 확인

Photo : YONHAP News

덕유산 인근 삼봉산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인 반달가슴곰 1마리가 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과 시민단체인 반달곰친구들은 지리산 외 지역에 대한 반달가슴곰 서식 모니터링을 하던 중, 올해 9월 2일쯤 반달가슴곰 1마리가 삼봉산 일대의 한 무인카메라에 촬영된 모습을 11월 중순 확인했다고 4일 밝혔습니다.

영상에 찍힌 반달가슴곰은 귀발신기를 착용한 흔적이 없는, 자연에서 태어난 3~4살 새끼와 성체의 중간인 아성체로 추정되며 올해 6월에 장수군에서 발견된 반달가슴곰과는 다른 개체입니다.

환경부는 이번에 발견된 반달가슴곰의 성별, 부모 개체 등을 확인하기 위해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과 함께 덕유산과 삼봉산 일대를 조사했습니다.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은 11월부터 2차례에 걸쳐 덕유산과 삼봉산 일대에서 실시한 기초 현장 조사를 바탕으로, 반달가슴곰의 동면시기인 12월 말 이전에 유전자 표본을 채취할 수 있도록 생포덫과 모근채취덫을 설치하고 무인카메라도 운영할 예정입니다.

환경부는 덕유산 인근 삼봉산에서 반달가슴곰이 살고 있는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반달가슴곰이 지리산 권역을 벗어나 백두대간을 따라 확산‧복원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덕유산과 수도산 사이에 있는 삼봉산은 등산로 등 인위적인 간섭이 적고, 반달가슴곰의 먹이인 참나무류, 단풍취 등이 풍부한 지역입니다.

반달가슴곰이 발견된 삼봉산 지점은 수도산-가야산에서 활동하는 반달가슴곰 KM-53의 활동 경계와 약 10km 정도 떨어진 곳입니다.

환경부는 "KM-53의 수도산 이동과 함께 이번에 이 지역에서 새로운 개체가 발견된 것은 민주지산-덕유산-수도산-가야산으로 연결된 권역이 반달가슴곰의 서식에 적합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덕유산, 삼봉산 일대 지역 주민과 탐방객의 안전을 비롯해 반달가슴곰의 적합한 서식 환경을 조성할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국립공원공단, 거창군과 함께 이 지역에 대한 사냥도구 제거와 곰 출현주의 현수막 부착, 탐방 안내 등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현재 진행 중인 반달가슴곰 복원 종합계획안 마련 연구를 통해 민주지산-덕유산-수도산-가야산 권역의 반달가슴곰 관리 계획도 수립합니다.

강재구 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장은 "반달가슴곰과의 충돌 예방을 위해 탐방객과 지역주민은 단독 산행을 자제하고 반드시 해가 지기 전에 정규 등산로만을 이용할 것을 요청드린다"라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