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민주 1호 공약 '공공 와이파이 확대' 발표…"20~30대 통신비 절감"

Write: 2020-01-15 11:46:52Update: 2020-01-15 11:53:13

민주 1호 공약 '공공 와이파이 확대' 발표…"20~30대 통신비 절감"

Photo : YONHAP News

더불어민주당은 2022년까지 시내버스와 학교, 전통시장 등에 공공 와이파이망 5만 3천여 곳을 구축하는 내용을 담은 4·15 총선 1호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민주당은 올해 안으로 전국 모든 시내버스에서 공공 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도록 5천 100대를 구축하고, 와이파이 설비가 없는 초·중·고교에도 5천 300대를 지원할 예정입니다.

또 내년부터 2022년까지는 버스정류장과 터미널, 박물관과 보건·복지 시설 등을 대상으로 총 3만 6000개의 공공 와이파이를 추가로 구축할 계획입니다.

이해찬 대표는 총선 공약 발표식에서 "4차 산업 혁명 시대에 데이터 사용량이 매우 증가하는 추세인데, 국민 부담을 최소화하고 데이터 통신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공공 와이파이망은 통신비용 절감을 통해 통신 복지를 확대하는 공공서비스의 성격을 띤다"면서 "사회 취약계층의 정보격차 해소와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20·30대 청년층의 통신비 절감 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민주당은 청년 주거 대책과 벤처 창업 지원, 교육 의료 정책 등 다양한 분야의 4·15 총선 공약을 순차적으로 발표할 방침입니다.

이와 관련해 윤관석 정책위 수석부의장은 "10여 개 카테고리로 필요한 공약을 준비해서 대표적인 것들을 추려놓은 상태"라면서 "설 전에 한두 개 정도 발표할 건데 순서는 확정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