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X노예’라는 표현까지…라건아, ‘인종 차별 고충 토로’

Write: 2020-01-16 08:19:05Update: 2020-01-16 09:30:03

‘X노예’라는 표현까지…라건아, ‘인종 차별 고충 토로’

Photo : KBS News

귀화 농구 대표 선수 라건아가 SNS를 통해 인종차별을 받는 고충을 토로해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라건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인종차별적 표현과 욕설이 담긴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습니다.

이 메시지에는 "한국에서 돈 많이 벌더니 늙은이처럼 뛰고 있다"는 표현과 함께 심한 인종차별적 욕설이 가득했습니다.

이어 다른 외국인 선수가 라건아보다 잘하니 "너희 나라로 돌아가라", "한국을 떠나라"고 적혀있습니다.

심지어 특정 인종을 노골적으로 모욕하는 욕설까지 보입니다.

라건아는 또 "나는 한국인으로부터 이런 글을 매일같이 받는다며 보통 이런 글들은 차단한다. 하지만 여기선 이런 문제를 매일 헤쳐나가야 한다"고 토로했습니다.

KBL은 선수나 감독이 인종차별적 언사를 하면 징계를 줄 수 있지만 팬들에 대해선 이렇다 할 관련규정이 없다고 말합니다.

라건아는 16일 훈련장에서 공식 입장을 내놓을 예정입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