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한국 쇼핑·문화·관광으로의 초대…'코리아그랜드세일' 개막

Write: 2020-01-16 11:04:19Update: 2020-01-16 11:06:23

한국 쇼핑·문화·관광으로의 초대…'코리아그랜드세일' 개막

Photo : YONHAP News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쇼핑문화관광축제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이 16일 막을 올렸습니다.

2011년부터 열린 이 행사는 올해 1천100여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2월 29일까지 45일간 계속됩니다.

코리아그랜드세일은 항공, 숙박, 쇼핑 관련 민간기업들이 참여해 겨울철 외래 관광객들의 방한을 촉진하는 행사입니다.

올해엔 '코리아그랜드세일로의 초대'라는 슬로건으로 한국 대중음악, 미용, 음식, 유산, 겨울 등 5개 주제로 펼쳐집니다.

먼저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에선 국내 8개 항공사의 100여개 한국행 노선에서 최대 95%의 할인이 실시되고, 지방 여행상품 구매시 '1+1' 혜택이 준비됐습니다.

주요 관광지 입장권을 결합한 고속철도(KTX) 승차권도 최대 35% 할인되고, 전국 300여 개 호텔과 스키장 리조트도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간 내 면세점에서는 '코리아그랜드세일 특별전'과 부가세 즉시 환급 등의 서비스가 시행됩니다.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상품도 더 저렴한 가격대에 판매됩니다.

한국방문위원회는 동대문과 인천공항, 김포공항에서 웰컴센터를 운영하고, 남산, 동대문, 홍대 등에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센터' 차량을 운행합니다.

또 관광형 '코리아투어카드'를 판매하고, 공항, 호텔 등 주요 거점 수하물 보관·배송 서비스도 지원합니다.

문체부 해외문화홍보원과 한국방문위원회는 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 동안 아시아와 유럽 10개국 코리아넷 명예기자단 10명을 초청합니다.

라디오 연출가, 방송국 리포터, 잡지 편집자 등으로 구성된 기자단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행사를 홍보할 계획입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