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총선 D-90…이해찬 "분수령 선거"·한국당 공관위원장 김형오

Write: 2020-01-16 12:00:33Update: 2020-01-16 12:05:15

총선 D-90…이해찬 "분수령 선거"·한국당 공관위원장 김형오

Photo : YONHAP News

4,15 총선이 90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정치권도 총선 체제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총선을 과거 퇴행이냐 미래 전진이냐를 가를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규정했습니다.

준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으로 어려운 선거가 될 것 같다면서도 당으로 복귀한 이낙연 총리가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국제 경제 전문가를 영입했고, 설 연휴를 앞두고 총선 공약도 잇따라 발표합니다.

15일 논란을 빚은 이해찬 대표의 장애인 비하 발언에 대해선 사과했습니다.

이해찬 대표의 발언을 경거 망동이라고 성토한 자유한국당은 김형오 전 국회의장을 공천관리위원장으로 임명하면서 공천 혁신을 예고했습니다.

통합 논의에서 잡음이 없도록 유념하겠다며 공천관리위원회 구성도 협의 대상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이 혁신통합추진위원회 참여해 통합 논의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정계 복귀를 선언한 안철수 전 의원은 1년 4개월만인 오는 19일 귀국합니다.

안 전 의원은 16일 저서 출간과 관련해 "내 팔자가 바이러스를 잡는 팔자인 것 같다며 지금은 낡은 정치 바이러스를 잡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