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청와대 조국 전 장관 '직권남용' 혐의 기소에 "수사중 사안에 입장 내는 것 부적절"

Write: 2020-01-17 17:19:22Update: 2020-01-17 17:21:25

청와대 조국 전 장관 '직권남용' 혐의 기소에 "수사중 사안에 입장 내는 것 부적절"

Photo : YONHAP News

청와대는 검찰이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과 관련해 조국 전 법무부장관을 직권남용 혐의로 기소한 데 대해 "수사 중 사안에 대해 입장을 내는 것이 적절치 않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17일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조 전 장관 기소에 대한 청와대 입장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수사 주체가 검찰이고 기소에 대한 권한도 검찰에 있다"며 "검찰이 판단할 문제"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박형철 전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이 울산지검 관계자에 전화해 경찰이 신청한 영장을 청구해달라고 했다는 진술을 검찰에서 했다는 보도와 관련해서도 "수사중인 사안에 대해 청와대가 입장을 밝히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것 같다"고 답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현재 (박형철 전 비서관의) 신분이 민간인"이라며 "민간인의 진술에 대해 확인해드릴 사안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