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유엔 "북한, 1969년 KAL 납치사건 강제실종 11명 송환해야"

Write: 2020-02-14 08:07:45Update: 2020-02-14 08:46:13

유엔 "북한, 1969년 KAL 납치사건 강제실종 11명 송환해야"

Photo : YONHAP News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 OHCHR은 1969년 대한항공 여객기 납치 당시 강제 실종된 11명의 송환을 북한에 촉구했습니다.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는 성명에서 "지난 50년동안 가족들은 사랑하는 이들에 관한 어떠한 정보도 없이 긴 세월을 기다렸다면서, 북한이 시급히 이들의 생사와 행방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자유로운 소통을 허용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유엔 인권최고대표 사무소는 또,"위원들이 이 문제에 관한 우려를 표하기 위해 북한 정부에 서한을 보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1969년 12월 11일 김포에서 출발해 강릉으로 향하던 대한항공 여객기는 이륙 10분 만에 간첩에 장악돼 북한으로 항로를 바꿨습니다.

북한은 국제사회의 비난이 거세지자 1970년 2월 14일 승객과 승무원 50명 가운데 39명을 송환했으나 승객 7명, 승무원 4명 등 11명은 돌려보내지 않았습니다.

유엔 인권최고대표 사무소는 오는 14일 북한이 납치자 일부를 송환한 지 50년을 맞아 이번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