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16일부터 한파·대설…정부 "고갯길 등 제설취약구간 집중관리"

Write: 2020-02-14 17:19:46Update: 2020-02-14 17:29:30

16일부터 한파·대설…정부 "고갯길 등 제설취약구간 집중관리"

Photo : YONHAP News

행정안전부는 일요일인 16일부터 전국 대부분 지역에 많은 눈이 내리고 기온이 급격히 떨어질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14일 관계기관 점검회의를 열어 대처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습니다.

세종시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영상으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는 행안부와 국토교통부, 농림축산식품부, 14개 시·도, 신공항하이웨이, 인천대교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상예보 상황과 안전관리 계획을 살폈습니다.

고갯길·램프 등 제설취약구간에는 제설장비와 자재를 사전에 배치하고, 한파로 결빙이 우려될 경우 선제적으로 제설제 살포와 안전요원 배치 등 조치를 하도록 했습니다.

또한 노후주택이나 주거용 비닐하우스 등 눈이 많이 쌓이면 붕괴 우려가 있는 적설취약구조물에 대해서는 담당공무원이 사전에 안전점검을 하도록 지방자치단체에 요청했습니다.

아울러 한파쉼터와 방풍시설을 점검하고 취약계층 안부를 확인하도록 했습니다.

월요일인 17일에는 새벽시간대에 집중적으로 제설·제빙작업을 할 계획입니다.

김종효 행안부 재난대응정책관은 "눈이 많이 내릴 것으로 예상되니 되도록 지하철·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부득이 자동차를 이용할 경우 월동장비를 장착한 뒤 감속 운행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