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트럼프 "한국 의료장비 지원"요청…문대통령 "여유분 최대한 지원"

Write: 2020-03-25 08:00:57Update: 2020-03-25 10:30:45

트럼프 "한국 의료장비 지원"요청…문대통령 "여유분 최대한 지원"

Photo : YONHAP News

한미 정상이 24일 밤 코로나19 공동 대응을 위해 전화 통화를 했습니다.

24일 오후 10시부터 23분간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긴급 제안으로 이뤄진 한미 정상 통화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대응을 굉장히 잘하고 있다며 의료장비를 지원해 줄 수 있는지 물었고, 문 대통령은 국내 여유분이 있으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답했다고 청와대는 전했습니다.

미국은 진단키트는 물론 마스크 등 의료물자가 부족한 상황이라서, 트럼프 대통령이 나서 지원을 요청한 겁니다.

문 대통령이 미 식품의약국, FDA 승인절차가 필요할 수 있다고 말하자 트럼프 대통령은 25일 중 승인이 될 수 있도록 즉각 조치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양 정상은 최근 체결된 한미 통화스와프가 매우 시의적절한 조치였다는데도 의견을 같이 했습니다.

또 도쿄 올림픽 연기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고 청와대는 덧붙였습니다.

26일 화상회의로 개최될 G20 특별정상회의에 대한 이야기도 나누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세계 경제에 미칠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기업인의 활동 보장 방안 등을 깊이 협의하자고 했고 트럼프 대통령도 공감한 것으로 전했습니다.

한편 최근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낸 것과 관련해 한미 정상간 논의가 있을 것으로 관측됐지만 청와대 발표에 이같은 내용은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