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카카오, 'n번방' 관련 카톡 오픈 채팅 모니터링 강화

Write: 2020-03-25 08:26:41Update: 2020-03-25 09:03:36

카카오, 'n번방' 관련 카톡 오픈 채팅 모니터링 강화

Photo : YONHAP News

카카오는 모바일 메신저나 SNS를 이용해 성 착취 불법 촬영물을 제작·공유한 이른바 'n번방', '박사방' 사건과 관련해 카카오톡 오픈 채팅(공개 대화)방에 대해 관련 모니터링 활동을 강화했다고 24일 밝혔습니다.

카카오 관계자는 "오픈 채팅방을 중심으로 'n번방' 관련 금칙어를 확대·적용하는 등 모니터링을 강화했다"며 "적발 시 기존 규정에 따라 카카오톡 계정을 영구정지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카카오는 카카오톡 기존 내부 정책에 따라 음란, 도박, 청소년 유해 활동 등과 관련해 규정을 한 번이라도 어기면 계정을 영구 정지하고 있습니다.

카카오톡은 성매매나 조건만남 등을 금칙어 DB로 구축해 채팅방에 채팅방 이름이나 대화명으로 쓸 수 없도록 하고 있습니다.

또 유해 웹사이트를 분류해 유해 사이트를 통해 이용자들이 오픈 채팅을 이용하지 못하도록 접근을 차단하고 있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