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자가격리' 문성혁 해수부 장관, 코로나19 음성 판정

Write: 2020-03-25 08:30:08Update: 2020-03-25 09:07:07

'자가격리' 문성혁 해수부 장관, 코로나19 음성 판정

Photo : YONHAP News

코로나19확진자와의 밀접 접촉으로 자가격리에 들어갔던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코로나19 재검에서도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해수부는 자가격리 중인 문 장관이 보건당국으로부터 음성통보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문 장관은 25일부터 정상 출근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문 장관은 25일 출근하는 대로 27일까지 해양수산 관련 업계 대표, 공공기관장들과 함께하는 영상회의를 주재해, 코로나19 관련 정부 지원대책의 이행상황을 점검할 예정입니다.

문 장관이 음성 판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두 번째입니다.

문 장관은 이달 10일 해수부 내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뒤 하루 뒤 검사를 받아 음성판정을 받았고, 25일 0시 자가격리 종료를 앞두고 재검을 받은 결과 재차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