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한전·전력그룹사 경영진 매달 급여 3~10% 일년간 반납

Write: 2020-03-25 14:21:57Update: 2020-03-25 14:28:03

한전·전력그룹사 경영진 매달 급여 3~10% 일년간 반납

Photo : YONHAP News

한국전력과 전력그룹사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과 피해 지원을 위해 일부 급여를 반납하기로 했습니다.

한국전력은 "전력그룹사와 함께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은 월 급여의 10%, 처·실장급 직원은 월 급여의 3%를 각각 12개월 동안 반납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참여한 그룹사는 한전,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DN 등 10개사입니다.

반납한 급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쓰일 예정입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