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문화

코로나19 확진 소방관의 간호사 아내도 감염…5살 아들은 음성

Write: 2020-05-23 13:30:39Update: 2020-05-24 16:16:10

코로나19 확진 소방관의 간호사 아내도 감염…5살 아들은 음성

Photo : YONHAP News

경기 김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30대 소방관의 간호사 아내도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포시는 장기동에 거주하는 부천소방서 소속 A(36) 소방장의 아내 B(39)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습니다.

다행히 A 소방장의 아들 C(5)군은 검체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습니다.

간호사로 병원에서 근무하는 B씨는 전날 A 소방장이 확진 판정을 받자 자가격리 후 검체 검사를 받았습니다.

A 소방장은 지난 21일 지역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22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방역 당국은 A 소방장 부부의 동선과 접촉자를 추가로 확인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부천소방서는 22일 A 소방장의 근무지인 신상119안전센터를 폐쇄하고 이 센터 근무자 7명을 자가격리했습니다.

김포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이날 오전 현재 20명으로 늘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