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2분기 -3.3% 성장에 그쳤지만 성장률 발표 14개국 가운데 2위

Write: 2020-08-02 12:53:06Update: 2020-08-02 13:18:31

2분기 -3.3% 성장에 그쳤지만 성장률 발표 14개국 가운데 2위

Photo : YONHAP News

올해 2분기 우리나라 경제성장률이 -3.3%로 급락했지만, 현재까지 2분기 성장률을 발표한 14개국 가운데 두 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2분기 한국 성장률은 실질 국내총생산(GDP)을 발표한 13개 OECD 회원국과 비회원국인 중국 등 14개국 가운데 두 번째로 높았습니다.

코로나19 충격을 가장 먼저 받았던 중국은 2분기에 11.5% 성장해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가장 먼저 코로나19를 겪은 만큼 가장 빨리 충격에서 벗어나고 있는 겁니다 한국은 -3.3% 성장률을 기록했지만, 미국(-9.5%), 독일(-10.1%), 프랑스(-13.8%), 이탈리아(-12.4%), 스페인(-18.5%)보다 감소폭이 작았습니다.

북미와 유럽 등 대부분의 선진국은 -10% 안팎, 또는 그보다 못한 성장률을 기록했고, 멕시코(-17.3%) 등 신흥국 성장률도 부진했습니다.

최근 성장률을 발표한 14개국의 2분기 성장률 평균은 -9.6%로 집계됐습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단순 비교는 어렵지만 GDP 감소폭 절대치로만 보면 한국 경제가 이번 위기에 따른 피해를 다른 국가의 20∼30% 수준으로 최소화했다"며 "한국 GDP 감소폭은 다른 국가에 비해 훨씬 작다"고 1일 평가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