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주한미군, 코로나19 확산세에 2주간 수도권 이동제한

Write: 2020-11-21 13:01:57Update: 2020-11-21 16:41:05

주한미군, 코로나19 확산세에 2주간 수도권 이동제한

Photo : YONHAP News

주한미군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수도권 지역의 이동과 출입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주한미군은 21일 오후 6시부터 2주 동안 제2구역(Area II)으로 또는 해당 구역 내 이동을 제한한다고 홈페이지에 공지했습니다. 제2구역에는 서울과 인천·성남 등이 포함됩니다.

또 앞으로 30일 동안은 체온 측정과 방역 등과 관련한 장비가 설치되어 있지 않은 전국 사우나와 목욕탕, 체육관, 운동 시설, 인터넷 카페에 대한 출입을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주한미군은 "모든 소속 관련자들은 핵심 원칙과 공중 보건 방호태세(HPCON), 한국 정부·현지 지침을 준수해야 한다"며 "우리 임무를 위해 병력을 보호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