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페이스북 주도하던 가상화폐 '리브라'에서 '디엠'으로 개명

Write: 2020-12-02 16:35:46Update: 2020-12-02 16:37:55

페이스북 주도하던 가상화폐 '리브라'에서 '디엠'으로 개명

Photo : YONHAP News

페이스북 주도로 추진되던 가상화폐 '리브라'(Libra)의 이름이 '디엠'(Diem)으로 변경됐습니다.

블룸버그통신과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간 1일 리브라 프로젝트를 추진해온 협회가 가상화폐의 이름을 이처럼 바꾸고 협회 이름도 종전 '리브라 협회'에서 '디엠 협회'로 개명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협회의 최고경영자(CEO)인 스튜어트 레비는 "디엠은 이 프로젝트의 '새로운 날'이라는 함축적 의미를 담고 있다"며 "우리는 새로운 출발을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디엠은 라틴어에서 유래한 '데이'(day)를 뜻하는 단어입니다.

리브라는 페이스북이 지난해 6월 달러화나 유로화 등 다양한 통화로 구성된 통화 바스켓에 연동되는 단일 가상화폐를 출시하겠다는 구상을 밝힌 뒤 주요국 정부나 중앙은행의 반대에 직면해 사업 추진이 제대로 진척을 보지 못했습니다.

리브라가 중앙은행의 화폐 발행 권한을 침해하고 돈세탁 등 불법 거래에 악용될 수 있다는 비판이 커지자 초기에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던 비자, 마스터카드, 페이팔 등은 이미 중도 하차했습니다.

이에 애초 리브라 프로젝트에 100곳 이상의 참여를 기대했지만 현재 협회 참여 회원은 페이스북 등 27곳에 머물러 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이번 개명은 프로젝트가 독립적으로 추진되는 것을 강조해 규제당국의 승인을 얻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해석했습니다.

하지만 페이스북은 여전히 협회 회원사이고 페이스북 가상화폐 사업 부문을 이끄는 데이비드 마커스는 이 협회 5명의 이사 중 한명이라고 이 통신은 덧붙였습니다.

디엠은 당초 복수 통화 바스켓 연동이라는 목표를 낮춰 초기에는 미국 달러화에만 가치를 고정시키는 방식의 '스테이블 코인' 방식으로 출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협회는 일단 스위스 당국에 디엠 발행 허가를 요청한 상태입니다.

빠르면 내년 1월에 출범할 수도 있다는 관측도 있습니다.

한편 대표적인 가상화폐 비트코인은 최근 3년만에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2만달러에 바짝 다가갔다가 하락 전환, 다시 주춤거리는 모습입니다.

가상화폐 사이트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1비트코인의 가격은 2일 오후 4시 7분 현재 1만8천924달러로 1일 기록한 최고점인 1만9천920달러보다 5%가량 내린 수준입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