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방사청, 차기 해상작전헬기로 미 'MH-60R 시호크' 선정

Write: 2020-12-15 17:09:36Update: 2020-12-16 08:19:08

방사청, 차기 해상작전헬기로 미 'MH-60R 시호크' 선정

Photo : YONHAP News

해군의 차기 해상작전헬기로 미국 록히드마틴의 MH-60R(시호크) 기종이 선정됐습니다.

방위사업청은 15일 서욱 국방부 장관 주재로 제132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를 열어 해군의 해상작전 헬기 2차 사업과 관련해 MH-60R 기종을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MH-60R 기종은 2025년까지 12대가 도입될 예정이며 총사업비는 9천600억 원이 투입됩니다. 계약은 올해 안에 체결할 예정이라고 방사청은 밝혔습니다.

해군의 '해상작전헬기 2차 사업'은 해군 함정의 원거리 수상·수중탐지와 공격 능력 향상을 위해 대함·대잠 작전 능력을 보유한 헬기를 국외 구매로 확보하는 사업입니다.

앞서 해상작전헬기 1차 사업에서는 유럽제 레오나르도 AW-159 '와일드캣'이 선정돼 8대를 도입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