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국민의당 "윤석열 징계, 각본에 따른 일방 조치"

Write: 2020-12-16 09:26:19Update: 2020-12-16 10:32:55

국민의당 "윤석열 징계, 각본에 따른 일방 조치"

Photo : KBS News

윤석열 검찰총장이 법무부 검사 징계위원회로부터 '정직 2개월' 처분을 받은 것에 대해 국민의당이 "각본에 따른 일방종결 조치"라고 비판했습니다.

국민의당 홍경희 수석부대변인은 16일 "일말의 양심을 기대했으나 결과는 역시나 예상대로였다"며 "시작부터 끝까지 모든 결정 과정은 베일에 싸인 채 징계 당사자에 대한 최종 진술권도 수용하지 않고 각본에 따른 일방 조치로 막이 내렸다"고 논평했습니다.

홍 수석부대변인은 "윤 총장에 대한 2개월 정직은 정권의 권력형 범죄에 대한 수사에 족쇄를 채우고 공수처를 연내 출범시켜 검찰을 무력화시키기에 충분한 시간"이라며 이제 누구도 살아있는 권력에 대항할 수 없게 됐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실종됐다. 훗날 역사의 후과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