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문화

KBS '코로나가 바꾼 일상' 공모전 최우수상에 청각장애인 이샛별 씨

Write: 2020-12-16 10:42:55Update: 2020-12-16 11:28:13

KBS '코로나가 바꾼 일상' 공모전 최우수상에 청각장애인 이샛별 씨

Photo : YONHAP News

KBS가 '코로나가 바꾼 일상'을 주제로 실시한 시청자 영상 공모전에서 청각장애인 이샛별 씨가 프로그램(장편) 부문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이샛별 씨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마스크 때문에 의사소통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각장애인의 문제를 조명했습니다. 

청각장애인들은 수어뿐만 아니라 입 모양과 표정을 읽으며 대화하기 때문입니다.

우수상은 정유라 씨와 이제관 씨에게 돌아갔습니다. 

정유라 씨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초등학교 1학년 교육 현장의 사연을 전했고, 이제관 씨는 코로나19의 확산 속에서 또래 친구들과 함께 놀지 못하는 어린이들에게 온라인 놀이터를 만들어 주자는 아이디어를 제안했습니다.

수상작 3편은 내년 1월 중 KBS <열린채널>을 통해 방송될 예정입니다.

단편 부문에서는 한국에서 코로나19를 견뎌낸 이야기를 소개한 베트남 유학생 카오 티 흐엉 씨 등 시청자 50명이 뽑혔습니다.

최우수상 1명에게는 500만 원, 우수상 2명에게는 각 250만 원의 상금과 상패를 주며, 단편 부문 입상자 50명에게는 5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전달됩니다.

시상식은 18일 서울 여의도 KBS 본관에서 열립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