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국군대전병원 16일부터 코로나 전담…육군 960여명 추가 투입

Write: 2020-12-16 12:20:23Update: 2020-12-16 13:50:54

국군대전병원 16일부터 코로나 전담…육군 960여명 추가 투입

Photo : YONHAP News

국군대전병원이 16일부터 감염병 전담병원 업무를 개시했다고 국방부가 밝혔습니다.

국군대전병원은 앞으로 보건 당국 통제에 따라 코로나19 환자 입원 및 치료를 전담하게 됩니다.

이는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인한 병상 부족에 대비하기 위한 조처로, 국방부는 앞으로 국군대구·고양병원도 조속한 시일 내 계획을 수립해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전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육군은 이날 수도방위사령부 6개 부대 병력 960여명을 수도권 160개 임시선별검사소에 추가 투입했습니다.

투입 병력은 지역 예비군지휘관과 상근예비역들로 구성됐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3주 동안 임시선별검사소를 찾는 주민 안내와 드라이빙 스루 검사 안전통제 등의 임무를 지원할 예정입니다.

이날부터 코로나19 의료현장 지원을 위해 육군 소속 군 의관 37명과 간호장교 4명 등 41명도 투입됩니다.

해병대는 경주 양남 코로나19 경증환자생활치료센터에 매일 10명의 인력을 재투입합니다.

해병대는 1사단 신속기동부대 현장지원팀 인원을 3월 이후 현재까지 누적 1천300여명 지원한 것을 비롯해 양남 경증환자생활치료센터와 포항 월코 해외입국자 임시격리시설 등에 병력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