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화이자-얀센과 백신 구매계약 합의 순조로워…조만간 결과발표"

Write: 2020-12-16 13:53:08Update: 2020-12-16 14:03:52

"화이자-얀센과 백신 구매계약 합의 순조로워…조만간 결과발표"

Photo : YONHAP News

방역 당국이 코로나19 백신 선구매와 관련해 화이자 등 글로벌 제약사 두 곳과 계약 과정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16일 정례 브리핑에서 "화이자와 얀센의 경우 현재까지 순조롭게 계약 관련 합의가 진행 중"이라며 "다른 차질이 없으면 조만간 계약을 확정해 그 내용을 공지해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정부는 백신 공동구매·배분을 위한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를 통해 1천만 명분, 글로벌 제약사와의 개별 협상을 통해 3천400만 명분 등 총 4천400만 명분의 백신을 확보하고 내년 1분기부터 차례로 도입하겠다는 계획을 내놨습니다.

선구매 계약·협약을 맺은 제약사는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 존슨앤드존슨-얀센, 모더나 등 모두 4개사입니다.

이 중 아스트라제네카와는 계약을 맺었고 화이자, 존슨앤드존슨-얀센과도 계약을 앞두고 있다고 방역 당국은 밝혔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