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방한 마친 미 비건 부장관, 일본 당국자와 통화…북한 정세 등 논의

Write: 2020-12-16 14:51:17Update: 2020-12-16 14:55:11

방한 마친 미 비건 부장관, 일본 당국자와 통화…북한 정세 등 논의

Photo : YONHAP News

최근 방한한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이 16일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과 전화 회담을 열었습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비건 부장관은 이날 후나코시 국장과의 전화 회담에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와 핵·미사일 문제 해결을 위해 미일 및 한미일 3개국이 긴밀히 협력해 나간다는 입장을 확인했습니다.

교도는 최근 방한한 비건 부장관이 한국 측과 협의한 결과도 공유했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비건 부장관은 지난 8~12일 방한해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최종건 외교부 1차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등을 차례로 만났습니다.

일본 외무성 관방종합외교정책국 심의관이던 후나코시 국장은 지난 2일 외교담당 관방부 부장관보로 자리를 옮긴 다키자키 시게키의 후임으로 아시아대양주 국장에 취임했습니다.

그가 비건 부장관과 전화 회담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교도는 북한이 내년 1월에 5년 만의 조선노동당 대회를 열 예정인 점을 들어 비건 부장관과 후나코시 국장이 북한 지도부의 동향과 미국 정권 교체에 연관된 북한 도발 가능성을 놓고도 의견을 나눈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