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지금

> 북한은 지금 > 뉴스

VOA "중국, 10월 북한에 정제유 제품 수출 안해"

뉴스2017-12-07
VOA "중국, 10월 북한에 정제유 제품 수출 안해"

중국이 지난 10월 북한에 대북 제재 대상인 정제유 제품을 전혀 수출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국의소리 방송이 7일 한국무역협회 자료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VOA는 "한국무역협회의 10월 북중 교역 자료를 분석한 결과 국제통일상품분류체계 코드가 2710인 석유 관련 제품에서 실질적으로 정제유로 볼 수 있는 제품의 대북 수출은 모두 '0'으로 표시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방송에 따르면 자동차 가솔린과 항공 가솔린 등 다양한 종류의 정제유를 포함하는 HS코드인 '2710.12'는 9월에 해당 품목의 대북 수출액이 16만6천106달러로 집계됐으나, 10월에는 0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유 등 기타 석유 관련 제품을 포함하는 코드인 '2710.19'는 10월의 해당 품목 대북 수출액이 24만 달러였지만, 실제 수출된 세부 내용을 보면 윤활유와 윤활 처리 그리스 등 대북제재와 상관없는 품목들이라고 VOA는 밝혔습니다.

VOA는 아울러 "중국은 올해 하반기부터 북한으로 유입되는 정제유를 점차 줄여온 모습이 같은 자료에서 확인되기도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다만, 러시아의 경우 북한으로 수출한 석유 관련 제품의 금액과 양이 표기된 10월 교역 현황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방송은 덧붙였습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지난 9월 채택한 대북 결의 2375호에서 대북 원유 공급량을 현 수준으로 동결하고, 정유제품 공급량에는 연간 상한선(2017년 10월∼12월 50만 배럴, 2018년부터 연간 200만 배럴)을 설정했습니다.

아울러 북한에 대한 콘덴세이트와 액화천연가스 공급은 전면 금지했습니다.

이에 따라 중국은 같은 달 23일에 북한에 수출되는 정제 석유제품을 10월 1일부터 제한하는 등의 조치를 공고했습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