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 주요뉴스 > 뉴스

북한, 코로나19에 외국인 380여명 격리·3천여명 의학적 감시

뉴스2020-02-24
북한, 코로나19에 외국인 380여명 격리·3천여명 의학적 감시

북한이 코로나19와 관련해 외국인 380여 명을 격리하고, 외국인과 접촉하거나 해외를 방문한 3천여 명을 의학적으로 감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조선중앙방송은 24일 "전국적으로 외국인 380여 명을 격리시킨 것을 비롯해 외국 출장자들과 접촉자들, 이상 증세를 보이는 사람들에 대한 격리 등 조치를 강화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격리 중인 외국인은 평양에 주재하고 있는 외교관이나 무역 등을 위해 방북한 사람으로 보입니다.

방송은 평안남도, 황해남도, 함경남도를 비롯한 각 도에서도 다른 나라에 갔다 온 출장자들과 접촉자들, 감기를 비롯한 이상 증세를 보이는 사람들을 빠짐없이 찾아 격리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중국과 국경을 맞댄 평안북도에 대한 방역을 강화했다면서 "3천여 명의 의학적 감시 대상자들이 생활에서 불편이 없도록 전력 보과 물자, 난방, 물 보장 등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Photo : YONHAP News]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