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Go Top

문화

해와 달이 된 오누이

#글로벌 오디오북 - 옛날 옛적에 l 2021-06-08

글로벌 오디오북 - 옛날 옛적에

ⓒ YEOWON MEDIA HANKOOK GARDNER CO. LTD

옛날 옛날 아주 먼 옛날, 

어느 산골 마을에 어머니와 오누이가 살고 있었어요. 

그런데 이 집은 너무 가난해서 하루 세 끼를 못 먹을 때도 많았죠. 


ⓒ YEOWON MEDIA HANKOOK GARDNER CO. LTD

어느 날 마을에 잔치가 열렸습니다. 

늦은 밤까지 일을 하고 떡을 얻어오는 어머니 앞에 커다란 호랑이가 나타났습니다. 


“떡 하나 주면 안 잡아먹지~”

어머니는 떡을 주고는 뛰듯이 산길을 걸었습니다. 

그러나 호랑이는 계속 따라와서는 떡을 더 달라고 했습니다. 


ⓒ YEOWON MEDIA HANKOOK GARDNER CO. LTD

“자, 이게 마지막이야. 우리 애들 먹을 떡까지 다 줬으니 이제 그만 가!!”


어머니의 간절한 부탁에도 불구하고 호랑이는 어머니를 잡아먹고는

어머니의 옷을 입고 아이들이 있는 집으로 갔어요 



ⓒ YEOWON MEDIA HANKOOK GARDNER CO. LTD

“애들아~, 엄마 왔다. 빨리 문 좀 열어”


“우리 엄마가 아니야. 호랑이가 틀림없어”

아이들은 뒷문으로 살그머니 빠져나와 

우물 옆 큰 노송나무 위로 올라갔습니다. 


ⓒ YEOWON MEDIA HANKOOK GARDNER CO. LTD

“하느님, 우리를 살리시려면 새 동아줄을 내려주시고, 

죽이시려거든 헌 동아줄을 내려주세요“


이때 하늘에서 동아줄이 내려왔습니다. 

아이들은 정신없이 동아줄을 잡고 하늘로 올라갔습니다. 


호랑이도 하느님께 동아줄을 달라고 했습니다. 

그때 하늘에서 정말로 동아줄이 내려왔습니다. 그런데...


ⓒ YEOWON MEDIA HANKOOK GARDNER CO. LTD

새 동아줄을 잡고 하늘로 올라간 남매는 어떻게 됐을까요? 

동생은 해가 되고, 오빠는 달이 되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