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연예가소식

트레저, 3월 일본 데뷔…정규 1집 ‘트레저 이펙트’

#연예뉴스 l 2021-01-21


일본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는 보이그룹 트레저가 현지에서 앨범을 발매하며 정식으로 데뷔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이 오는 3월 31일 일본 정규 1집 '더 퍼스트 스텝 : 트레저 이펙트'(THE FIRST STEP : TREASURE EFFECT)를 발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국내에서 발표한 정규 1집의 일본어판 음반으로 '마이 트레저', '보이', '음', '사랑해' 등 12곡이 일본어 버전으로 실렸다.

여기에 트레저의 첫 일본 오리지널 곡이자 일본 만화영화 '블랙 클로버' 엔딩곡인 '뷰티풀'을 더해 총 13곡을 수록했다.

일본인 멤버 4명이 있는 트레저는 그룹 결성 프로그램인 'YG 보석함'이 방영될 때부터 일본에서 큰 관심을 받았다.

데뷔 후 내놓은 싱글 3장과 앨범 1장은 최근 누적 판매량 100만 장을 돌파했는데, 이 중 26%가 일본에서 판매됐다.

일본인 멤버 마시호는 "일본 데뷔를 통해 더 많은 분께 꿈과 희망을 전달할 수 있도록 열심히 할 테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소속사를 통해 전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