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Go Top

연예가소식

민서, ‘남과여’ OST ‘이만 안녕’ 오늘(23일) 발매 “작품에 목소리 입힐 수 있어 영광”

#연예뉴스 l 2024-02-23

민서, ‘남과여’ OST ‘이만 안녕’ 오늘(23일) 발매 “작품에 목소리 입힐 수 있어 영광”
민서(MINSEO)가 ‘남과여’의 깊이 있는 감정선에 힘을 보탠다.

민서는 오늘(23일) 오후 6시 채널A 금요드라마 ‘남과여’ (극본 박상민, 연출 이유연 박상민, 기획 채널A/제작 스튜디오고트, 더그레이트쇼) OST Part.6 ‘이만 안녕’을 발매한다.

‘이만 안녕’은 피아노와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의 서정적인 멜로디가 돋보이는 발라드 곡이다. ‘bye 이제는 전부 보낼게 bye 너보다 나를 위해 주던 너를’, ‘서서히 식어가는 우리 미안해 더는 볼 수 없어 나는 이만 안녕’ 등 돌이킬 수 없을 정도로 정리된 성옥(이설 분)의 마음을 직설적으로 풀어낸 가사가 시청자들의 심금을 울릴 예정이다.

가창자로는 호소력 짙은 보이스의 소유자 민서가 나선다. 현성(이동해 분)과 성옥의 애틋한 방황을 노래하게 된 민서는 “연재 당시 너무 좋아했고, 성인이 되어서도 정주행한 웹툰이 드라마로 나와서 너무 기쁘다”라며 “작품 속 예쁜 장면에 제 목소리를 입힐 수 있어 영광이다. 많은 분들께 좋은 작품으로 기억되면 좋겠고, ‘이만 안녕’도 사랑 부탁드린다”라는 참여 소감을 전했다.

‘슈퍼스타K 7’을 통해 얼굴을 알린 민서는 2017년 ‘좋니’ 답가 버전인 ‘좋아’를 불러 정식 데뷔 전 음원 차트 올킬은 물론 음악 방송 2관왕까지 달성하며 돌풍을 일으켰다. 이듬해 ‘멋진 꿈’으로 데뷔한 후에는 다채로운 장르를 섭렵, ‘차세대 솔로 아티스트’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웹드라마 ‘좀 예민해도 괜찮아2’, ‘어쨌든 기념일’, KBS2 ‘이미테이션’에 출연해 탄탄한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는 등 배우로서도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보여주고 있다.

‘이만 안녕’의 작업에는 김재환 ‘어떤날엔’, 투모로우바이투게더 ‘Your Light(유어 라이트)’, LUCY ‘찾았다’ 등 아름다운 노랫말로 이름을 알린 김호경과 정승환 ‘너였다면’, 폴킴 ‘있잖아’, 멜로망스 ‘짙어져’ 등 인상적인 OST를 다수 발표하며 사랑받은 프로듀싱 팀 1601 (정승현, 박태현)이 각각 작사, 작곡으로 참여해 또 하나의 감성 발라드 탄생을 예고했다.

‘남과여’는 재회를 앞둔 현성과 성옥 사이 건엽(연제형 분)이 등장하며 치열한 삼각관계가 펼쳐지는가 하면, 베일에 싸여있던 은정(박정화 분)의 과거가 공개되는 등 흥미진진한 전개로 시청자들의 도파민을 치솟게 하고 있다.

민서가 가창한 ‘남과여’ OST Part.6 ‘이만 안녕’은 23일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주)블렌딩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