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과학

국내서 가장 작은 딱정벌레 발견…'신용카드 두께' 0.8㎜ 크기

Write: 2020-05-29 09:41:39Update: 2020-05-29 09:58:17

국내서 가장 작은 딱정벌레 발견…'신용카드 두께' 0.8㎜ 크기

Photo : YONHAP News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우리나라에서 제일 작은 딱정벌레인 깃날개깨알벌레와 넓적깨알벌레 등 미기록종 2종을 발견했다고 29일 밝혔습니다.

깃날개깨알벌레와 넓적깨알벌레가 속한 깨알벌레과는 전 세계에 600여 종이 기록돼 있지만, 우리나라에서는 그동안 보고된 적이 없었습니다.

깨알벌레과는 딱정벌레 중 제일 작은 분류군으로, 대부분 크기가 1㎜ 이하입니다.

이번에 발견된 깃날개깨알벌레는 크기가 신용카드 두께와 비슷한 수준인 0.8㎜로 국내에서 보고된 딱정벌레 중 제일 작습니다.

넓적깨알벌레는 1.1㎜로 두 번째로 작습니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가장 작은 딱정벌레류로 알려진 것은 반날개과 및 알버섯벌레과 등으로, 크기가 1.5㎜ 내외입니다.

이번에 발견된 두 종은 2006년 제주도 돈내코 계곡 근처 토양에서 채집됐으나 관련 연구자가 없어 보관만 해왔습니다.

이 표본을 국립생물자원관 연구진이 살핀 결과 미기록종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국가생물주권 확립을 위해 2019년부터 토양에 사는 무척추동물을 대상으로 생물다양성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이번 연구는 일본의 깨알벌레과 전문가들과 공동으로 진행했습니다.

깨알벌레과는 미개발 지역이나 잘 발달한 산림지대와 같은 특정한 서식환경에서 발견되기 때문에 생태계의 건강도를 측정하는 환경 지표종으로서의 활용 가능성이 기대된다고 국립생물자연관 측은 말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