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정부, 음식점과 학원 등 방역수칙 위반 679건 적발

Write: 2020-05-29 11:34:11Update: 2020-05-29 11:37:30

정부, 음식점과 학원 등 방역수칙 위반 679건 적발

Photo : YONHAP News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일정 거리 유지를 지키지 않는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음식점과 학원, 이·미용업 등이 적발됐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28일 각 지방자치단체가 음식점과 학원, 이·미용업 등 5만 8천여 개 시설을 점검한 결과 방역수칙을 위반한 679건에 대해 행정지도를 실시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충청남도는 학원과 독서실, 실내 체육시설을 점검해 마스크 미착용 등 15건에 대해 행정지도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정부는 중앙합동점검을 통해 유흥시설 12개소와 노래연습장 11개소, 전통시장 9개소, 실내체육시설 8개소 등 63개 시설에 대한 점검도 진행했고, 실내체육시설 등에서 마스크 미착용과 같은 기본수칙 미준수 사례를 발견해 방역수칙 준수를 권고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자체, 경찰,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합동으로 클럽과 감성주점 등 유흥시설에 대한 심야시간 특별점검도 이어갔습니다.

총 7천881개 업소를 점검했고, 이 가운데 영업 중인 업소 천8백 8개 업소 중 발열체크 미실시와 마스크 미착용 등 방역수칙 위반 2건이 확인돼 즉각 현장 조치했습니다.

현재 전국 15개 시도에서 만6천 121개소의 유흥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조치가 시행 중이며, 지난 8일부터 28일까지 위반업소 73개소를 적발해 58개소는 고발했으며 13개소는 고발할 예정입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