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어배우기

사이비

2019-12-18

ⓒ Getty Images Bank

겉으로는 비슷하나 속은 완전히 다른 것을 가리키는 한자어 표현으로 ‘사시이비(似是而非)’가 있는데, 실제로는 이 말의 약어인 ‘사이비(似而非)’가 더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아마도 ‘사이비 종교’라는 표현으로 가장 많이 들을 수 있을 것 같은데, 겉으로 보기에는 신성한 종교처럼 그럴싸하게 보이지만 실상은 전혀 그렇지 않은 종교라는 뜻으로 하는 말이지요. 그 외에도 ‘사이비 기자’라든지 ‘사이비 학설’ 같은 표현도 종종 들을 수 있습니다.


이 말은 ‘사시이비하다’나 ‘사이비하다’와 같은 형용사로도 쓸 수 있습니다. 언뜻 보기에는 옳은 것처럼 보이나 사실은 그르다는 뜻도 있는데, 예를 들어 ‘달변인 그의 말을 잘 들어 보면 사시이비한 점이 많음을 알 수 있다.’ 이렇게 말할 수 있지요.


그리고 ‘사이비’와는 조금 다르지만 ‘돌팔이’라는 표현도 있습니다. ‘돌팔이’라는 말은 ‘떠돌아다니며 지식이나 기술 또는 물건 따위를 팔며 사는 사람’을 가리키기도 하지만, ‘제대로 된 자격이나 실력이 없이 전문적인 일을 하는 사람’을 속되게 이르는 것으로 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자격이나 실력과 관련된 직업명인 ‘의사, 선생, 무당’과 같은 말과 붙여서 많이 쓰이고 있는 것이지요.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