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덕수궁돌담길, 7일 60년만에 1.1㎞ 전 구간 개방

Write: 2018-12-07 08:41:28Update: 2018-12-07 10:06:53

덕수궁돌담길, 7일 60년만에 1.1㎞ 전 구간 개방

Photo : YONHAP News

60년 가까이 끊겨 있던 서울 덕수궁 돌담길 1.1㎞가 7일부터 모두 연결됩니다.

서울시는 그간 영국대사관의 점유로 막혀 있었던 돌담길의 마지막 70m 구간을 이날부터 시민에게 전면 개방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덕수궁 대한문∼덕수궁길∼미국대사관저∼영국대사관 후문∼영국대사관 정문∼세종대로 등의 돌담길 경로가 모두 이어집니다.

이전처럼 돌담길 끝자락 영국대사관 앞에서 다시 되돌아 나올 필요가 없습니다.

서울시는 "2014년 영국대사관의 문을 두드린 뒤 4년여에 걸쳐 대사관, 문화재청과 함께 협의하고 협력해 이뤄낸 결실"이라고 말했습니다.

덕수궁 돌담길 1.1㎞ 중 170m는 영국대사관의 점유로 1959년부터 일반인의 통행이 제한돼왔습니다.

서울시는 협의 끝에 시 소유 부지에 있는 영국대사관 후문∼대사관 직원 숙소 앞 100m를 지난해 8월 먼저 반환받아 개방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