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오세훈 한국당 전당대회 출마…정우택·안상수·심재철 불출마

Write: 2019-02-12 09:56:10Update: 2019-02-12 10:09:40

오세훈 한국당 전당대회 출마…정우택·안상수·심재철 불출마

Photo : YONHAP News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전당대회 보이콧을 철회하고 한국당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기로 했습니다.

오 전 시장 측 관계자는 전당대회 출마로 입장을 정리하고, 12일 오전 국회에서 출마 배경을 설명하는 기자간담회를 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함께 전당대회 보이콧을 선언했던 당권주자 정우택, 안상수, 심재철 의원은 각각 성명을 통해 불출마 입장을 밝혔습니다.

정 의원은 "당 대표 경선에 연연하는 것은 대표 선출에 누를 끼칠 수 있고, 당원과 국민들의 성원에 대한 도리가 아니라고 판단해 대표 경선의 짐을 내려놓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당 대표의 굴레에서 벗어나 백의종군의 자세로 당이 총선 승리로 나아가는 데 밀알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안상수 의원은 "선당후사의 마음으로 당 화합과 보수통합, 그리고 총선승리를 위해 매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심재철 의원은 "새로 선출될 당대표가 역사 앞에 부끄럽지 않게 당을 개혁하고 공정공천으로 내년 총선을 승리로 이끌어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주호영 의원도 12일 중 출마 여부를 밝힐 것으로 보입니다.

오는 27일 전당대회를 개최하는 한국당은 12일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자 등록을 받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