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 가수 최종훈 경찰 출석.."죄송하다"

Write: 2019-03-16 13:07:47Update: 2019-03-16 14:28:05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 가수 최종훈 경찰 출석.."죄송하다"

Photo : YONHAP News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를 받는 가수 최종훈 씨가 피의자 신분으로 16일 경찰에 출석했습니다.

최 씨는 가수 승리와 정준영 씨가 있는 단체 대화방에서 불법 동영상을 공유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에 출석한 최 씨는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다"며 "성실히 조사받겠다"고 밝혔습니다.

최 씨는 경찰 유착 의혹도 받고 있습니다.

문제가 된 단체 대화방에서 최 씨가 음주운전으로 적발됐지만 사건이 보도되지 않고 송치됐고, 이 시점에 한 경찰서 팀장으로부터 '생일 축하 메시지를 받았다'는 등의 언급을 했다는 겁니다.

앞서 '승리.정준영 카톡방'에서 '경찰 총장'으로 등장해 유착 의혹을 받고 있는 총경급 경찰 간부 A씨도 15일밤 늦게까지 경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경찰은 A 총경을 상대로 대화방 참여자였던 유리홀딩스 대표 유인석 씨를 포함해 문제가 된 연예인들을 알고 있는지, 또 대화방에 나온대로 유 씨의 클럽에 편의를 제공하거나 금품을 받았는지 여부 등을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전직 경찰관 강 모씨도 구속됐습니다.

강 씨는 지난해 클럽 버닝썬에 미성년자가 출입한 사건을 무마해준다며, 이 클럽으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한편, 경찰은  불법 촬영과 유포 등의 혐의로 정준영 씨에 대해서도 조만간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