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문 대통령 아세안 3국 순방 마치고 16일 귀국

Write: 2019-03-17 13:18:24Update: 2019-03-17 13:22:39

문 대통령 아세안 3국 순방 마치고 16일 귀국

Photo : YONHAP News

문재인 대통령이 6박7일 간 아세안 3국 순방 일정을 모두 마치고 16일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0∼12일 브루나이를 국빈 방문해 하싸날 볼키아 국왕과 정상회담을 하고 한국기업이 참여한 '템부롱 대교' 건설 현장에 들러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이어 12∼14일에는 말레이시아에서 마하티르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고 한류·할랄 전시회에 참석하는 등 여러 일정을 소화했습니다.

또 14∼16일에는 캄보디아에서 머물며 훈센 총리와 정상회담을 통해 교역·투자 확대방안을 논의하고, 세계적 유적지인 앙코르 와트도 방문했습니다.

이번 순방에서 문대통령은 신남방정책을 위해 각 나라와의 교류·협력 강화에 주력했지만, 북미 관계가 얼어붙으면서 한반도 평화, 비핵화 메시지는 이전 순방 때에 비해 현저히 줄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