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한국 장애아 위해 헌신…말리 홀트 홀트아동복지회 이사장 별세

Write: 2019-05-17 14:59:34Update: 2019-05-17 15:08:06

한국 장애아 위해 헌신…말리 홀트 홀트아동복지회 이사장 별세

Photo : YONHAP News

말리 홀트(molly Holt) 홀트아동복지회 이사장이 17일 오전 6시30분께 숙환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향년 83세 입니다.

홀트 이사장은 2012년 골수암 판정을 받은 뒤 투병해왔습니다.

1935년 미국 사우스다코타주 화이어스틸에서 태어난 그는 오레곤대 간호학과를 졸업한 뒤 1956년 홀트아동복지회 간호사로 근무한 것을 시작으로 60년 이상 한국에서 고아와 장애아동을 위해 헌신했습니다.

홀트아동복지회를 설립한 아버지 해리 홀트, 어머니 버다 홀트의 뜻을 잇기 위해서였습니다.

결혼도 하지 않은 채 홀트복지타운의 장애아동을 돌보는데 평생 헌신했습니다.

특히 한국전쟁 이후 피폐한 한국에서 영아원·보육원 간호사로 일했고, 경남과 전남북을 돌며 무의촌 주민의 질병 예방에도 힘을 쏟았습니다.

뇌성마비 등 특수재활의학에 큰 관심을 가지고 미국에서 연구를 하기도 했습니다.

2000년부터는 홀트아동복지회 이사장으로 일했습니다.

국민훈장 석류장, 대한적십자사 인도장 등을 받았습니다.

장례는 홀트아동복지회장으로 치를 예정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