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문화

조계종 19일부터 '하안거'…"용맹심 가지고 적극적으로 임해야"

Write: 2019-05-17 15:32:17Update: 2019-05-17 15:46:20

조계종 19일부터 '하안거'…"용맹심 가지고 적극적으로 임해야"

Photo : YONHAP News

대한불교조계종 산하 전국 100여개 선원이 19일부터 하안거에 들어갑니다.

안거는 스님들이 여름철과 겨울철 외부 출입을 끊고 참선 수행에 들어가는 것을 말합니다.

조계종 종정 진제스님은 올해 하안거 결제를 맞이해 법어를 내고 "여름과 겨울에 사부대중이 모여서 결제하는 수행전통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한국에서만 이루어지는 훌륭한 전통"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결제에 임하는 사부대중은 다시금 결제가 갖는 의미를 깊이 생각하여, 금번 결제에는 반드시 대오견성하겠다는 용맹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주체적으로 결제에 임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화두가 있는 이는 각자의 화두를 챙기되, 화두가 없는 이는 '부모에게 나기 전에 어떤 것이 참나인가?' 하고 이 화두를 앉으나 서나, 가나오나, 밥을 먹으나 산책을 하나 일상생활하는 가운데 챙기고 의심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스님들은 사찰별로 큰 스님의 결제 법어를 듣고 수행에 들어가며, 8월 15일 하안거가 해제됩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