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조국, 재산 56억 신고…7명 인사청문 요청안 국회 접수

Write: 2019-08-15 08:13:14Update: 2019-08-15 16:29:03

조국, 재산 56억 신고…7명 인사청문 요청안 국회 접수

Photo : YONHAP News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정부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등 총 7명에 대한 인사청문 요청안이 14일 국회에 접수됐습니다.

요청안에 따르면 조 후보자는 본인과 가족 재산으로 56억 4천244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본인 재산으로는 10억 5천600만 원 상당의 서초구 아파트와 예금 6억 1천871만 원 등 16억 8천503만 원을 신고했고, 배우자는 7억 9천729만 원 상당의 서울시 성북구 상가와 예금 27억 392만 원 등을 보유하고 있다고 신고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또 장녀 재산은 8천346만 원, 장남 재산 5천282만 원으로 신고했습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는 요청안에서 본인과 가족 명의로 보유한 재산으로 총 7억 5천580만 2천 원을 신고했습니다.

재산 내역으로는 3억 8천만 원 상당의 본인 예금과 배우자 명의로 된 군포시 소재 아파트 3억 700만 원 등이 요청안에 기재됐습니다.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는 본인과 가족 재산으로 106억 4천719만 9천 원을 신고했습니다.

최 후보자는 배우자와 공동명의로 된 9억 8천400만 원 상당의 서울 서초구 방배동 소재 아파트 2채와 본인 예금 16억 5천409만 원, 배우자가 보유한 50억 4천687만 원 상당의 경기 부천 소재 공장 건물 부지 등을 신고했습니다.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는 배우자와 두 아들의 재산을 포함해 총 31억 6천194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구체적으로는 9억 2천8백만 원 상당의 서울 서초구 잠원동의 아파트와, 2억 900만 원 상당의 세종시 아파트, 8억 5천만 원의 서울 성동구 옥수동 아파트 전세권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후보자는 어머니의 재산을 포함해 총 27억 8천517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20억 4천633만 원의 예금과 3억 원의 서울 관악구 봉천동 아파트 전세권, 1억 2천211만 원 상당의 경기도 안양 아파트형 공장 등을 보유했다고 신고했습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는 본인과 배우자, 자녀 등 가족의 재산으로 총 17억 9천791만 1천 원을 신고했습니다.

이 후보자는 8억 7천만 원의 서울 양천구 목동 소재 아파트와 배우자와 공동명의로 된 3억 5천만 원 상당의 대전 유성구 소재 아파트를 보유한 것으로 요청안에 기재됐습니다.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는 가족 재산으로 모두 17억 4천575만 8천 원을 신고했습니다.

김 후보자는 10억 7천385만 원 상당의 경기도 과천의 재건축 아파트 분양권과 3억 400만 원 상당의 세종시 소재 아파트를 보유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