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과학

태풍 크로사 간접 영향으로 동해안에 강한 비바람

Write: 2019-08-15 08:30:11Update: 2019-08-15 09:14:08

태풍 크로사 간접 영향으로 동해안에 강한 비바람

Photo : YONHAP News

북상하고 있는 10호 태풍 크로사의 간접 영향으로 15일 영남 해안과 강원 영동지역에는 강한 비바람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태풍 크로사는 15일 오전에 일본 규슈 부근에 상륙한 뒤 낮 동안 일본을 통과하겠다고 내다봤습니다.

태풍은 이날 저녁쯤 동해상으로 진출하겠고, 16일 새벽에는 독도 동쪽 해상을 지나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따라 울릉도와 독도는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겠고, 태풍의 진로와 가까운 영남 해안과 강원 영동은 태풍의 간접적인 영향을 받겠습니다.

태풍이 지나가는 동안 강원 영동에는 최고 300mm가 넘는 많은 비가 쏟아지겠고, 경북 북부 동해안과 울릉도, 독도에는 100에서 200mm의 비가 오겠습니다.

또 경북 남부 동해안과 부산, 울산, 경남 남해안에는 30에서 최고 12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16일까지 울릉도, 독도에는 최대 순간 풍속 초속 30미터의 거센 바람이 불겠고, 영남 해안과 강원 영동에도 최대 초속 20미터의 강풍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태풍 크로사는 중심기압 970헥토파스칼, 중심 부근에서의 풍속은 초속 26미터인 중형급 태풍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