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여론조사] 국민 51% “조국 장관 임명, 잘못했다”

Write: 2019-09-13 08:00:53Update: 2019-09-13 09:12:13

[여론조사] 국민 51% “조국 장관 임명, 잘못했다”

Photo : YONHAP News

KBS 가 추석 민심을 확인하기 위해 긴급 여론조사를 실시했습니다.

조국 법무장관 임명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물어본 결과, 잘했다 38.9%, 잘못했다 51%였는데, 특히 '매우 잘못했다'가 37.4%나 됐습니다.

5,60대는 부정 평가가` 절반 이상이었고, 3,40대는 긍정 평가가 절반을 넘었습니다.

가장 관심인 20대는 잘못했다 42.7%, 잘했다 30.4%였습니다.

지역별로는 호남만 유일하게 58.1%로 긍정 평가가 우세했습니다.

여권 지지층 일부의 비판 여론도 확인됐는데, 민주당 지지자 중 14.2%, 정의당 지지자 중 28.5%가 잘못했다고 답했습니다.

'잘했다'고 답한 사람들 절반 가량이 검찰 개혁 추진의 적임자여서 라고 답했습니다.

반대로 '잘못했다'는 응답자의 60% 가량이 '가족 포함 의혹이 해소되지 않아서'라고 했습니다.

조국 장관을 둘러싼 의혹으로 현 정권의 정체성인 '공정과 정의'가 훼손됐다는 의견에는 56%가 공감한다고 답했습니다.

조국 법무장관이 검찰 수사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응답은 66.9%에 달했고, 국정조사, 특검을 해야한다는 54.8% 였습니다.

조국 장관에 대한 검찰 수사에 대해선, '정당한 법 집행'(49.8%)이라는 의견이 '검찰 개혁에 대한 저항'(41.2%)이란 의견보다 더 많았습니다.

이번엔 조국 장관이 검찰 개혁 필요성을 언급한 데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물었더니 공감한다 57.7%, 공감 안 한다 37%였습니다.

조국 장관 개인에는 부정적인 의견을 던진 응답자 상당수도, 검찰 개혁에 대해선 동의하는 것으로 풀이돼 눈길을 끌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