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한중북핵수석대표 회동…북측 실무협상 재개의사에 주목

Write: 2019-09-13 08:20:49Update: 2019-09-13 16:40:47

한중북핵수석대표 회동…북측 실무협상 재개의사에 주목

Photo : YONHAP News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뤄자오후이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지난 12일 중국에서 만나 한반도 정세 전반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했다고 외교부가 13일 밝혔습니다.

이 본부장과 뤄 부부장은 전날 베이징 조어대에서 사실상 한중 북핵협상 수석대표 협의를 하고 최근 북한이 북미 실무협상 재개 의사를 밝힌 것에 주목하면서, 이같이 중요한 국면에 한중이 긴밀히 협의한 것을 평가했습니다.

양측은 북미 실무협상을 조속히 재개하는 것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을 위한 실질적 진전에 긴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이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뤄 부부장은 지난 2∼4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을 수행해 북한 평양에 다녀온 만큼 이번 협의에서 이 본부장에게 북미 실무협상 재개를 앞둔 북한의 입장을 전달했을 것으로 관측됩니다.

뤄 부부장은 지난 5월부터 주일대사로 자리를 옮긴 쿵쉬안유의 후임으로 아시아 업무를 담당하고 있으며, 북핵 관련 협상을 담당하는 한반도사무특별대표도 겸할 것으로 예상되나 아직 공식 발령을 받지 않았습니다.

이 본부장은 이르면 다음 주 미국에서 만날 예정인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에게 뤄 부부장과의 협의 결과를 공유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추천 콘텐츠